포스팅을 위한 글2017. 9. 11. 08:00

9월 첫 토요일...

수도권은 미세먼지로 온통 뿌옇던 날...

새벽 2시반, 인천에서 출발했다.


안반데기의 동쪽은 전혀 다른 세상이었다.

눈에 들어오는 청량감, 서늘한 새벽바람....

멀리 동해의 일출 여명이 꿈틀 대기 시작한 무렵.

안반데기 위의 하늘은 푸르름을 붉으스름에게로...서서히 tone을 넘기고 있었다.

언덕의 배추밭은 이미 수확을 끝낸 곳도 있고....

아직 한창 속이 영글어 가는 밭도 있었다...

멋진 새벽이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강릉시 왕산면 대기리 2214-107 | 안반데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