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2020. 2. 8. 16:41

(포스팅된 사진은 모두 iPhone8 로 담은 것임)

이번 여행의 목적이, 다랑쉬오름에서 일출을 보는 것이었는데, 어제부터 일기예보를 체크했지만, 썩 좋은 상황은 아니었다. 그래도... 아침은 그곳에서 맞이하기로 했기에 새벽잠을 떨치고 차시동을 걸었다. 숙소는 성산에 있는 호텔 아로하...

캄캄한 새벽에 다랑쉬오름을 오르는 행사(?)는 이미 익숙하다. 날씨가 흐린날이 많아서 아쉬웠던 날이 대부분 이었지만.... 일출 위치는 확인해 보고 싶었다.

역시나...겨울철에는 해오름 위치가 , 성산일출봉을 기준으로 너무 우측으로 치우쳐 있어서 성산일출봉 샷을 담기엔 적절치 않은 것 같다. 여름이 되면, 일출지점이 성산일출봉 위로 떠오르는 장면을 볼 수 있을 터이다. 제주 특유의 맑은 빛내림을 더해야 겠지만 말이다.
오늘은 아내의 생일...
미역국을 어디서 먹을까?
성게미역국을 먹을 수 있는 곳이 성산 주변에 몇곳이 있는지라.... 그중, 성산일출봉이 잘 보이는 음식점에 차를 세웠다.

식사를 마치고 표선 해변쪽으로 차를 몰았다. 제주 민속박물관 앞에 핀 유채꽃을 봤고, 해안도로쪽을 돌며 파도가 거센 푸르른 제주 남서쪽 풍광을 감상했다.

강정천 유원지에 잠시들러,
바다로 떨어지는 강정천 물줄기를 몇장 촬영하고, 그 주변을 노니는 토끼와 잠시 놀았다.

서귀포 송산동의 과일 판매상....
천혜향, 미래향의 맛...
주문을 하고 (몇일 뒤 인천 집으로 잘 배달되었음)

비양도가 바라보이는 한경면, 김대건 신부를 기리는 성당을 거쳐 빵 맛으로 유명한 미쁜제과에 들렀는데, 선반은 텅 비었고, 새로 구운 빵이 나올 시각은 아직 멀었기에..

애월 해변을 거쳐 이호테우 쪽으로 달렸다.
어제 오전 비바람과 달리, 거니는 사람도 많고... 말등대도 보고....
여행이 끝나가고 있었다.
긴 설연휴도 이제 마무리...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포스팅을 위한 글2020. 2. 1. 23:29

이번도, 

아침 빛내림을 못 보았네...

언젠가는 만날 수 있겠지요...

다랑쉬오름에서 바라 본, 제주의 동쪽.

아끈다랑쉬, 저 멀리 성산일출봉의 윤곽이 정겹다.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포스팅을 위한 글2019. 2. 13. 08:00

애월, 숙소 (탐라스테이)에서 50여분을 달려왔다.  다랑쉬오름 위의 새벽하늘을 바라보니, 잔뜩 구름이 덮여있고....

다랑쉬오름과는 날씨 인연이 (아직까지는...) 없는 모양인데, 가볍게 등산하는 재미도 쏠쏠한 다랑쉬 오름인지라, 일단 Go !  아끈다랑쉬, 성산일출봉 모습도 반갑고...2월의 일출지점이 어디쯤인지 직접 확인하는 기회가 되기도 했으니...그럭저럭 위안을 삼고자 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좌읍 세화리 산 6 | 다랑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포스팅을 위한 글2016. 12. 18. 13:30


더 꾸물거리다간, 

제주도 다녀 왔다는 것 조차 기억이 안날 판이니...

게으름을 잠시 미뤄두고...

몇장 올리고자...


<산굼부리 억새풀밭>


<다랑쉬 오름의 동쪽 :  해뜨기 전>


<다랑쉬오름의 동쪽, 아침>


<다랑쉬오름의 서쪽>


<산굼부리 억새풀밭, 한라산 방향>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구좌읍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