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을 위한 글2018.12.15 20:00

해 뜨기 전,

평지 임에도, 손에 감각이 사라져 가고, 칼바람에 눈물이 찔끔찔끔 나는,

아침이었다. 역시나 철원은 엄청나게 추운 동네이다.

직탕폭포의 물안개를 보고 싶었다. 그래서 추운날을 기다렸지....

오늘이었나 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철원군 동송읍 장흥리 725 | 직탕폭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제플린 Conn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