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을 위한 글2017.04.18 08:00

매년 4월이면, 제주도에 가곤 했다.

1995년 4월 16일...

신혼여행을 왔던 곳....

전세집 이사 때문에, 겨우 1박 2일간의 짧은 신혼 여행의 기억이 남아있는...

그리고, 3년전, 세월호 비극이 있었던 날도 같은 날...

성산일출봉 주변 갈치 정식집에서 아침을 먹으며, 세월호 뉴스를 봤던 기억도 생생하다.

올해도, 

마누라와 4월의 제주도를 거닐었다.




<제주 민속박물관내, 신산근린공원>

제주시내 한복판, 제주민속박물관과 인접한 공원인데, 벚꽃 군락이 인상적인...멋진 곳이다.






<표선읍 가시리 유채꽃, 벚꽃길>

벚꽃 한창때가 지난 시점이어서 좀 아쉬웠다. 유채꽃과 벚꽃의 조화를 볼 수 있는 멋진 곳이다.


<성읍 녹차밭. 동쪽 끝에 한라산의 윤곽이 있다>

Posted by 제플린 Conn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