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hone'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9.09.23 핸드폰 사진들...
  2. 2015.11.07 아이폰 사진 보정 기능_ iphone photo edit
포스팅을 위한 글2019. 9. 23. 22:55

최근에 담아 둔, 핸드폰 사진들...
손안의 카메라.
추억을 담기에 충분하다
추석 연휴 기간중 여러 순간들
(iPhone-8)

'포스팅을 위한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풍경 연습  (0) 2019.10.04
소래산 일출 (9월 28일)  (0) 2019.09.29
핸드폰 사진들...  (0) 2019.09.23
월악산 영봉 (9월 16일)  (0) 2019.09.18
2019 추석 연휴의 기록 (인천)  (0) 2019.09.15
2019년 추석 연휴의 기록 (천안)  (0) 2019.09.15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포스팅을 위한 글2015. 11. 7. 20:29

아이폰 사진 보정 기능_ iphone photo edit

아이폰에 기본적으로 깔려있는 사진(App) 폴더안에는 아이폰으로 찍은 사진을 포함하여, 다른 PC나 DSLR에서 끌어온 사진...이메일 첨부 파일에서 내려받은 사진등, 모든 사진들이 저장되어 있다. 하지만 그 이외에 단순히 사진 저장 folder로만 사용하기엔 아까운, 유용한 사진 편집기능이 이 사진 앱 (app) - 카메라 앱이 아니고... - 안에 들어있다.
​


사진 하나를 선택하면, 우측 상단에 '편집'이라는 기능이 있는데, 망설이지 말고 좀 더 색다른 느낌의 사진으로 만드는 작업을 해 보자.
보정 작업을 하다가, 이도 저도 아니면, 언제든 사진 원본으로 되돌아 올 수 있으니, 걱정할 필요는 없다.

하단에 세개의 메뉴 아이콘이 나타나는데, 왼쪽부터...
회전 및 자르기 / 테마별 skin / 상세 조정기능 이 그 각각의 기능이다.
테마별 skin은 사진원본에 다른 테마를 덧씌우면 되므로, 아주 쉽다. 회전 및 자르기도 필요한 경우에 따라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Crop되는 범위나 회전량을 손으로 미세하게 조정할 수 있다. 이번 포스팅은 이러한 '단순한' 기능을 설명하려고 하고자 함이 아니므로 요 정도로만 개요하고 skip 하고자 한다.

이제, 상세 조정기능 (하단의 맨 우측 아이콘) 으로 들어가 보자. 이 아이콘을 터치하면, 조도(luminous intensity) / 색상 / 흑백 의 순서로 기능이 나타난다. 조도나 색상이나 흑백 메뉴에서 조정 슬라이드를 좌우로 움직이면서 전반적인 tone을 조정할 수 있지만, 이번 포스팅의 목적은 상세 조정 슬라이드를 활용함에 대한 것이므로, 한단계 더 깊이 들어가 보기로 한다.
​


우선 '조도' 조정 기능의 우측의 탭을 누르면, 노출 (Expose) - 하이라이트 - 그림자 - 밝기 - 대비 (contrast) - 블랙포인트 의 순서로 상세 조정 기능이 나타난다. 각 기능은 '0' 으로 기본값이 설정되어 있는데, 슬라이드 바를 좌우로 움직이면서 자신의 기호에 맞는 조도를 세팅해 나간다.

마찬가지로 ' 색상' 조정 기능의 우측 탭을 누르면, 채도 - 대비 - 색감 메뉴가 나타난다. 여기서도 마찬가지로 각 기능은 '0' 으로 기본값이 설정되어 있는데, 슬라이드 바를 좌우로 움직이면서 자신의 기호에 맞는 색감을 세팅해 나간다.

맨 아래의 '흑백' 조정 기능의 우측 탭을 누르면, 강도 (intensity) - 중간 - 색조 - 그레인 등의 조정 기능이 나타난다. '흑백' 조정의슬라이드를 움직이는 순간, 사진은 흑백으로 전환된다 (이 역시 사진 원본으로 언제든지 되 돌릴 수 있으므로, 원본 사진 상실을 걱정할 필요는 없다. 다만, 원본으로 복귀한 후에...자신이 보정했던 상태로는 되돌아 갈 수 없다. 공들여 작업해 놓고 실수로 '복귀'를 터치하면 도로아미타불이 되는 것을 막을 방법이 없으므로, 보정이 완료된 상태의 각 상세조정 슬라이드 위치를 화면캡처하여 저장해 놓는 것도 하나의 백업방법이 될 수 있다.
​


보정 작업을 하면서, 사진을 손가락으로 살짝 터치해 보면, 원본 대비 어느정도 색감과 조도가 변경되었는지 수시로 확인할 수 있다. 우측 하단에 '완료' 를 터치하여 보정작업 중간중간 수시로 저장해 놓는 것이 좋다. 보정작업의 목적이 전체적인 색감과 명암 tone의 변화를 보는 것이므로, 개인적으로는, 특별히 작업순서를 정해놓지 않고 이쪽 저쪽 slide를 수시로 오가면서 작업을 하는 쪽이다.
​


흑백으로 전환하여 보정작업을 하더라도, 원본 사진이 color 사진이라면 '조도' 조정과 '색상' 조정의 영향을 받으므로, 이를 잘 활용하면 다양한 분위기의 흑백사진 보정을 할 수 있다. 흑백 사진의 tone을 맞추기란, 사실 굉장히 어려운 작업이다.
​


필자의 경우, PC에서 사진보정을 끝낸 파일을 아이폰으로 받아서, 이 사진 앱에서 전체적인 tone을 다시 한번 다듬는 편이다. SNS 등에 올리는 사진은 주로 이런 과정을 거쳐서 올리는 편이다. 안드로이드 폰을 오랫동안 써 봤지만, 사진 보정기능이 제한적이고 앱에서 정해주는 skin 이외엔 선택의 폭이 좁은 편이 아닌가 싶은데, 아이폰 사진 앱은 유저의 매뉴얼 작업으로 만족할 만큼의 보정 효과를 환경이 비교적 powerful 한 수준이라고 생각된다.

사진보정에 욕심이 있는 아이폰 유저라면, 사진한장 올려놓고 시간가는 줄 모른채 몰입할 수도 있다. 매뉴얼 슬라이드 조정의 조합은 무한하므로...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