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가집'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7.14 문학경기장 저녁하늘을 바라보노라니...
포스팅을 위한 글2014.07.14 23:31

 

 

 

 

<인천 문학경기장에서...>

 

지난 주, 야구장에서 팀 모임이 있었을 때, 야구장에 입장하기 전에, 혼자서 문학경기장 주변을 좀 거닐었는데요. 모처럼 미세먼지들이 사라져서 시계가 확 트인, 저녁하늘 구름 운치도 있었고또 뭐랄까

 

처가집이 여기서 별로 멀지 않은 곳에 있었는데, …몇백 미터도 안 될 거에요. 근데, 지금은 아니죠. 장인어른, 장모님 모두 돌아가시고 난 후 엔그게 언제였냐 싶게 그냥 다 사라져 버렸어요.

 

처가 동기간들끼리 특히 자매들끼리는 여전히 혈육의 정으로 다들 원만하게연락도 자주하며 잘 지내는데요. 그치만, 어르신들의 존재여부는 또 다른 것 같아요. 구심점 이라고나 할까?... 어른이 계심으로 인해, 유지될 수 있는 중요한 어떤 것….

 

두 어른 생전에, 처가집에 올 때면, 장인어른하고 저녁 반주 겸해서, 술 한잔 하고 난 뒤, 한껏 부른 배를 좀 소화도 시킬 겸 문학동 일대를 슬슬 산책하다 보면, 이곳 문학경기장 주변까지 오가곤 했었는데, 저녁 하늘도 멋지겠다~ 거기에~ 저어기 경기장 지붕 처마 라인을 바라보니, 좀 기분이 묘해 지더라구요.

 

오랫 만에, 어르신들이 기거하시던 그 집까지 한 번 걸어가 볼까 하다가

그냥동료들이 있는 야구장으로 입장했습니다.

시간 참 잘도 가네요.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