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을 위한 글2018.02.26 08:00

뿌연 미세먼지가 하늘에 남아있던 날..

새벽부터 흐렸고, 갈 곳은 있었으나...cancel.

그래도 주말 저녁은 어느 곳이든 나가고 싶었기에...

시화방조제를 가로 질러 달려갔다.

썰물이라서, 갯바위까지 터벅터벅 걸어들어 갔는데, 나름 분위기가 나는 것 같기도 하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동 | 방아머리해변
도움말 Daum 지도

'포스팅을 위한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화도 광성보...저녁...  (0) 2018.03.05
겨울 덕유산, 향적봉 대피소  (0) 2018.03.04
썰물 갯바위, 대부도 방아머리 해변  (0) 2018.02.26
왜목마을, 일출 ?  (0) 2018.02.22
가림성 사랑나무...  (2) 2018.02.20
태안 화력발전소, 야경  (0) 2018.02.19
Posted by 제플린 Connery
포스팅을 위한 글2017.03.18 20:06

마누라는 성당에...

애들은, 

각자 친구 만나러...또는 학원에.....

오전에 여유있는 시간이 생겼다.

동네 서점에서 책 한권 사들고...시화방조제 둑방을 달렸다.

인전대교를 가로 질러 내달릴 때 와는 또 다른 느낌...

뿌연 연무는 기세는 있지만, 

나름 상쾌한 3월의 주말...

자동차 창문을 내렸다. 아침의 바람을 얼굴에 맞이했다.

그리고 생각했던 장소에 주차하고,

아메리카노 한잔...

적당한 벤치에 앉아, 책을 읽었다.


<시화나래 휴게소. 무의도가 보이는 방향. 젊은 커플>

얼마전까지 티라이트 휴게소라고 불리웠는데, 이름이 '시화나래' 바뀌었나 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안산시 단원구 대부동동 2098-1 | 시화나래휴게소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제플린 Connery
포스팅을 위한 글2016.07.08 23:18


<인천 용유도 선녀바위 갈매기>


<남양주 북한강변, 물의정원>


<시화방조제, 오이선착장에서 바라본 송도 신도시>


<남양주 북한강변, 물의정원>



<우리집 아파트 15층에서 본 일몰>

Posted by 제플린 Connery
포스팅을 위한 글2016.07.05 08:00


<시화방조제, 오이선착장에 서 본 아침풍경>


<소래습지, 저녁 산책>


<시화방조제, 오이선착장에서 본 송도신도시의 아침>


<오이선착장, 아침>


<소래습지, 오전 산책>


<부천, 상동 호수공원 보리밭에 핀 poppy>

<소래습지의 겨울>


<단양 남한강위의 다리>

Posted by 제플린 Connery
포스팅을 위한 글2016.04.03 08:00

 

<썰물, 대부도 갯펄> 

 

시화방조제, 오이 선착장

 

 

<영종도 공항북로. 한여름...>  

 

 

<송도 LNG 기지 일몰>

 

Posted by 제플린 Connery
포스팅을 위한 글2015.07.27 00:30

 

 

시화방조제 하면 생각나는 사람은,

현대그룹 창업자인 정주영 회장이 아닌가 해요.

이 분하고 개인적인 인연은 없지만...

굳이 따지자면, 제가 1994년 하반기에 현대그룹 공채를 통해 현대자동차에 입사했었으니까,

몇단계 건너뛰고...억지로 갖다 붙이고 하면....인연이 된다고 말은 할 수 있을지 모르겠는데요.

신입사원 시절에, '불굴의 현대 (現代) 정신에 대하여 교육 받을 때, 정주영 회장 (그냥, 현대사람들은 왕'王' 회장으로 이 분을 호칭했었는데요)이 이 시화방조제를 만들때의 유명한 일화를 배웠어요.

뭐, 나중에 일반들에게 알려지기도 했지만....

현대건설이 시화방조제 둑을 쌓을 때, 대부도쪽과 안산쪽 양쪽에서 쌓아올려갔는데...둑이 서로 가까워지니, 물길이 점점 좁아져서 바다 물살이 너무 거센 거에요.

집채만한 바윗돌도 휩쓸려 가버리니, 마지막 단계의 둑막이가 난관에 부딛히게 된 것이었죠.

이때 정주영 회장의 그 유명한 폐유조선 공법이 등장하게 되는 데요.

 아직 둑방연결이 완료되지 못해서 물살이 빠른 통로 입구에 폐선(고물 스크랩) 예정인 유조선을 갖다 대고 (parking), 그래서 빠른 물흐름을 차단함과 동시에 재빨리 둑방연결을 완료시켜 버렸던 것인데, 이를 왕회장의 '유조선 공법'으로 부르게 되었다고 하더군요.

여튼 시화방조제는 그런 에피소드를 거쳐 힘겹게 완공이 되었고,

거기에 조력발전소까지 더해지고...

또 볼품없이 기다랗기만 한 둑방위에, 이제는 근사한 휴게소까지...

장마기간...아침시간까지 구름이 잔뜩끼어 있던 날씨였는데..

일기예보에도 없었던...

솜구름과 파란하늘이 드러났던...지난 일요일이었습니다.

시화방조제 휴게소의 명물...

연날리기 장면도 좋고...

휴게소에 사람들이 어마어마하게 많네요.

대부도쪽으로 바람쐬러 가는 사람들...

혹은 일찍 다녀오는 사람들...

모두 섞여서리...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동 | T라이트휴게소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제플린 Conn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