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을 위한 글2017.01.26 08:00


사카이미나토 (境港) 다케노우치 회전초밥집에서 때 이른 점심을 마친 다음, Air Seoul 요나고 공항 주재원들이 마련해 준, 승용차 편으로 눈내리는 요나고 거리를 가로 질러, 고속도로 IC 를 향해 시동을 걸었다. 운전자는 재일동포 이신데, 요나고 공항에서 Rent car 사업을 하시는 분으로...여행 도중....이런 저런 유익한 대화를 많이 나눴다. 

산맥을 넘어야 하니 (한국으로 말하자면, 태백산맥과 같은...) 폭설이 많이 우려가 되었는데...제설작업이 잘되어...별다른 문제없이....남쪽을 향해 무난히 달려갔다.


요나고 자동차도로 를 달리고 있다. 오카야마에서 쥬코쿠 자동차 도로로 진입하여 계속하여 시코쿠를 향해 달려갔다.


쥬코쿠에서 시코구로 넘어가는 세토츄오 자동차도로 (서해대교와 같이 바다위에 놓여진 거대한 다리) 중간에 있는 요시마 (与島) 휴게소 (행당도 휴게소와 비슷한 분위기다...) 에서 잠시 휴식...




마침내 다카마쓰 공항에 도착했다. 

도로 사정이 원할하여 오후 세시쯤 도착했다. 먼길까지 우리를 데려다 준 운전기사분과 작별 인사를 하고...

처음엔 Air Seoul 창구엔 아직 직원들이 보이지 않았는데... 5시 20분 비행편 시각에 맞추어 3시 20여분 쯔음에 직원들이 하나둘씩 나타나기 시작했다.

무사히 모든 수속을 마치고...

비행편은 약간 delay...약 40여분 정도 늦게...비행기는 이륙했고...

일본 가족여행은 마무리되어 가고 있었다.



Posted by 제플린 Conn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