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2019.10.14 08:00

과연, 옛 선인들이 말했듯이...

삼각산 이라 할 만하다.

보국문을 지나, 성곽 따라 언덕길...

칼바위 능선이 눈에 보였다. 칼바위 능선을 와 본 것이 얼마만인가?

칼바위 에서 바라 본, 만경대, 인수봉 백운대...

북한산의 가을아침, 주능선을 보고 싶었다.

Posted by 제플린 Conne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