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을 위한 글2018.04.10 08:00

4월 두번재 토요일,

새벽 설악산 장수대 입구에 도착하니, 05:00...

눈발이 내린다.

서서히 더 송이가 커지고, 대승령쪽에서 내려오는 물길 울림 소리가 더 커져가고 있었다.

아무리 설악산이라지만, 4월에 폭설이라니...


역시나, 

설악산은 춘계기간 탐방로 주변 자연보호를 위해...

출입통제 기간에 들어가 있었고...

보고 싶었던 대승폭포의 물줄기는 5월 15일 이후로 미룰 수 밖에 없었다.

날이 밝아 오기 전, 푸르스름한 새벽의 느낌이 더해져,

장수대 앞의 풍경이, 요세미티의 어느 산장 앞 같은 분위기 같다.

연말 크리스마스 처럼...

배고픈 회색곰 한마리가 어슬렁 어슬렁 나타날 것만 같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인제군 북면 한계리 88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제플린 Connery